두꺼비마을신문
편집 : 2019.7.22 월 15:25
> 마을이야기 > 두꺼비살림
두꺼비살림, 이웃 살림따뜻한 연탄 500장을 어려운 이웃에게 배달
조현국  |  johkuk@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179호]
승인 2019.01.12  14:49: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네이버밴드 구글 msn

 

   
▲ 두꺼비살림 회원 김보슬님. 따님 최윤지(남이초 1)양과 함께

두꺼비살림(이사장 김남운)은 1월 12일 토요일 오전에 사직 2동과 수곡동의 이웃에게 연탄 500장을 배달해주었다. 배달 가정은 혜원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추천받았다. 이날을 위해 두꺼비살림은 작년 12월에 두 차례 감귤 판매를 했다. 200여 명의 마을주민과 회원들로부터 감귤 300박스를 팔아 어려운 이웃에게 나눠줄 연탄을 구매했다.
  두꺼비살림은 작년까지만 해도 연탄 나눔 봉사 단체인 ‘징검다리’에 후원금만 전달했는데, 올해 처음 산남동 주민들 및 매장 소비자들과 함께 연탄을 직접 배달했다. 두꺼비살림 밴드 회원인 김보슬님은 ‘밴드 공지를 보고 아빠까지 4식구가 모두 참여했다’며, ‘뿌듯하다’며 활짝 웃었다.   
이날 나눔 행사서 굴렁쇠클럽의 지원도 빛났다. 두꺼비살림 매장에 모인 참가자들은 굴렁쇠클럽(회장 전유식)에게 제공한 차량을 타고 2곳의 배달 현장으로 갔다. 아울러 박완희 시의원, 김동수 산남동상가번영회 산남오너즈 대표, 신경아 두꺼비친구들 사무처장, 마을 청소년 동아리 ‘하나해’도 함께 참여하여 따뜻한 온기를 더했다.

   
▲ 산남동 마을청소년 동아리 ‘하나해’ 학생들. 이연서, 이예서 , 윤서연, 윤보민, 김민채 양이 참가했다.
   
▲ 박완의 시의원과 두꺼비친구들 신경아 사무국장. 사진_김준식 사랑의 징검다리 사무총장
   
▲ 굴렁쇠클럽 이재훈 사무국장
   
▲ 연탄 배달 봉사자 기념 단체 사진 촬영. 사진_김준식 사랑의 징검다리 사무총장
< 저작권자 © 산남두꺼비마을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조현국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네이버밴드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기사
1
“5%개발도 안 된다...빚을 지면 언젠가 갚을 수 있지만 한번 개발되면 다시 회복할 수 없다"
2
‘홍보물’인가 ‘삐라’인가?
3
연일 계속되는 구룡산살리기 거리서명과 피켓시위
4
뚜비툰 1화 엄마의 고민
5
놀자! 즐기자! 찾자! - 우리마을, 우리고장, 우리나라 역사 속으로~
6
청주시는 아파트 과잉공급 상황에 대한 종합대책 마련을 시급히 수립하라!
7
청주시의 일방적인 구룡공원 민간공원개발 홍보에 화가 난 주민들
8
항거 피켓과 촛불
9
시민옹호 활동에 참여한 산남오너즈의 이은자 대표 인터뷰
10
청주 소로리볍씨의 미래 위상과 정통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청주시 서원구 산남로 70번길 34 305호  |  대표전화 : 070-4112-3429  |  Fax : 043)294-3429
등록번호 : 충북아00197  |  등록연월 : 2018. 05.08.  |  발행인 : 김동수  |  편집인 : 조현국  |  편집장 : 조현국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수
Copyright 2011 두꺼비마을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ubinews@daum.net